김영갑 갤러리를 알고나서
김강남
2012-03-08

제주도를 좋아하게 되어서 부터, 어디서 어떻게 들었는지 모르지만 김영갑 갤러리가 귀전를 맴돌고 있었다.

오늘 우년히 사이트에 접속해서 글들을 읽어보니 제주에 가면 꼭 들러서 김영갑작가님의 마음을 느끼고 오고 싶다.

김강남 2012-03-08

드디어 두모악에 다녀 왔습니다.
생각한것 처럼 힐링을 할 수 있는 곳이어서 좋았습니다.
담엔는 더욱 많은 시간을 할해해서 머물고 싶다.!!!

본 게시판은 상호 비방,심한 욕설, 검증되지 않은 사실유포 및 타사광고를 허용하지 않습니다.